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새 배너
새 배너
전체 환경매일방송TV/현장 정치 사회/경제 서울권 전국/지방의회 공기업 스포츠/생활/갤러리 문화/연예/방송 인터뷰/칼럼 법원/검찰/경찰 대전/충청/세종 특별기획 TOP영상 오늘영상 영상 포토영상 커뮤니티
사회/경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서울동작구,체납고지서 문자 발송 시스템 구축
2018-04-25 오후 2:57:11 환경매일방송TV mail seoulmaeil@daum.net


    서울동작구, 체납고지서 문자 발송 시스템 구축



    서울시 최초, 지방세 체납 안내 담은
    장문 문자고지서 발송 실시


    백성현 기자/ 서울 동작구가 스마트 시대에 걸맞은 체납 고지를 위해 ‘장문문자발송 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9일 밝혔다. ‘장문 문자발송 서비스(LMS)’는 체납 고지서 우편 송달의 미수령 문제를 개선해 납세자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체납세 징수율 제고를 위한 취지로 동작구에서 서울시 최초로 시범 도입했다.
     
    구는 세목별·개인별 전용 계좌를 생성하는 세무종합시스템을 보완했다. 이를 통해 납세자는 체납내역, 납부 방법 등을 포함한 장문 메시지로 지방세 체납 안내를 받게 됐다. 이달부터 두 달 간 시험 실시하고 납세자의 만족도와 징수 현황을 분석해 6월부터 본격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그동안 우편 이용 감소로 체납 사실을 인지 못한 경우가 증가하고, 평균 3일 이상 소요되는 등 종이고지서 배송에 대한 불만이 많았다. 또한, 종이고지서 인쇄 및 우편발송 비용이 연간 1억5천여만 원에 달하는 등 징수를 위한 소모비용도 만만치 않았다.
     
    이에 구는 신속 정확하게 체납내용을 알리고, 디지털 시대에 맞는 혁신행정으로 예산도 절감하고자 장문 문자발송 서비스를 도입한 것이다. 구는 스마트폰 이용이 어려운 주민을 고려해, 신용정보회사에 무선전화기 등록이 안 된 납세자 일부에게는 종이고지서를 발송 할 예정이다.
     
    주민 이정민(46, 여)씨는 “우편함 확인을 잘 안 해서 체납사실을 몰랐는데, 문자로 안내를 받고 바로 납부해 연체하지 않게 됐다”며 서비스에 만족을 표했다.
     
    백금희 징수과장은 “LMS 도입은 주민에게 정확한 납세정보를 전달해 불이익을 방지하고 구정 살림에 도움을 줄 것”이라며 “생활방식 변화에 맞춰 신뢰할 수 있는 세무행정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 <자매지통합보도> 본 기사는 본사 자매지 <종합일간>서울매일 / 서울의정신문TV / 한국의정신문TV / 서울매일신문TV / 한국여성신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 한국감찰일보 / 서울여성신문TV / 대한변호사신문 / 한국매일방송TV / 환경뉴스119 / 강북투데이 등에도 통합 보도 됩니다.


    *서울매일신문TV  www.seoulmaeil.com   *한국여성신문  www.womank.net  
    *서울여성신문TV  www.seoulw.net   *한국매일방송TV  www.hankookmaeil.com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www.koreaes.com   *환경뉴스119  www.newsgreen119.com    
    *한국의정신문TV  www.hankook3.com    *한국감찰일보  www.hankook2.com
    *서울의정신문TV  www.seoulm.net   *서울연예스포츠신문TV  www.seoules.com






    <저작권자©<환경매일방송TV>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8-04-25 14:57 송고
    서울동작구,체납고지서 문자 발송 시스템 구축
    최근기사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환경매일방송TV
    www.hankookmaeil.com   www.seoules.com

    회장 최용근/ 편집총괄회장 겸 발행인.편집인 김봉근/기획이사 최준영
    경영관리실장 이경선/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관 김형철/ 서울본부장 진종수

    환경매일방송TV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아-04493호 (2017.04.24 등록)
    (서울편집본사) 서울시 강북구 도봉로 150 ㈜한국감찰일보사 발행
    *편집본사 전화 02-946-0003/ 서울편집본부 긴급제보 010-5757-3034
    *대전본사 대전광역시 중구 선화로 119번길 19, 2F (선화동)
    *제2경남전국본사 경남 양산시 통도사로 59 경복궁빌딩 4F (055)363-0084
    *긴급제보/광고문의: (서울) 010-5757-3034
    *보도자료 송부 이메일: seoulmaeil@daum.net

    <자매지> 서울연예스포츠신문/ 서울여성신문/ 한국연예스포츠방송TV/ 한국여성신문
    한국정치일보/ 한국공기업신문/ 한국감찰일보/ 세무경제신문/ 서울매일신문TV
    관광축제방송/ 대한변호사신문/ 한국미술신문TV / 한국교원신문/ 서울의정신문TV
    환경매일방송TV/ 환경뉴스119/ 한국국악방송

    www.seoules.com     www.seoulw.net     www.ktni.net    
    www.hankook2.com     www.hankook3.com     www.hankook8.com    
    www.hankook6.com     www.hankook5.com     www.hankook4.com    

    Copyrightⓒ 2000 환경매일방송TV & 한국연예스포츠방송TV & 서울연예스포츠신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