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새 배너
새 배너
전체 환경뉴스119 사회/경제 서울/수도권 전국/지방의회 공기업/대기업 문화/연예/방송 인터뷰/칼럼 법원/검찰/경찰/소방 대전/충청/세종/강원 특별기획 TOP영상뉴스 오늘영상뉴스 뉴스영상 포토영상 커뮤니티
포토영상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새 배너
새 배너
고충처리인
GSK건설(주)
새 배너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연예포토> 윤은혜-육감적 몸매 네티즌 화들짝
2011-09-26 오후 2:15:00 환경뉴스119 mail seoulmaeil@daum.net

     

     배우 윤은혜의 글래머러스한 육감적인 몸매가 화제이다. 최근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Dazed & Confused) 화보 촬영 차 뉴욕으로 출국하기 위해 모던하고 시크한 블랙 스타일로 패션 감각을 드러냈던 윤은혜가 이번 '캘빈클라인 네이키드 글래머(Cavlin Klein Naked Glamour)' 화보에서는 한번도 시도해보지 않았던 강렬하면서도 섹시한 언더웨어 화보를 선보인 것이다. 매거진 표지에는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고 심플한 블랙컬러의 언더웨어만 착용하는 파격적인 노출로 강렬한 인상을 남겨주고 있다. 이번 '캘빈클라인 네이키드 글래머(Cavlin Klein Naked Glamour)'화보는 패션매거진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Dazed & Confused) 10월호에서 공개 되었다. 사진=스노우볼미디어 제공.

     

    // * <자매지보도> 본 기사는 일부 본사 자매지 대한일보<전국판.서울판>. <일간>서울매일신문. 서울여성신문. 한국여성신문. 서울연예스포츠신문. <월간>한국. 월간여성한국. 서울교육신문. 한국교원신문. 포토서울. 포토한국. 대한엠방송. 대한검찰신문. 월간대한검찰. 대한변호사신문. 한국변호사신문. <일간>산업경제신문 등과 본사 제휴사 우리뉴스, 이지풀뉴스 등에 통합 보도 됩니다.

     

    <대한일보(전국판> www.daehani.kr 서울매일신문. 서울여성신문 www.seoulmaeil.com www.seoulw.net> <최해리=본사통합기자>


    www.seoulmaeil.com www.seoules.com www.seoulw.net
    www.daehani.kr www.hankook2.com www.womank.net
    www.sankyungi.com www.morningi.net www.ktni.net
    www.korea-police.com www.koreanbari.com

     

     

     

     

    <저작권자©<환경뉴스119/한국매일방송TV>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1-09-26 14:15 송고
    <연예포토> 윤은혜-육감적 몸매 네티즌 화들짝
    최근기사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환경뉴스119
    www.newsgreen119.com

    한국매일방송TV / 한국매일신보 계열자매지   www.hankookmaeil.com
    총괄회장 겸 발행인.편집인 최용근/ 서울편집회장 겸 서울편집본부장 김봉근
    환경뉴스119 대표사장 심수영/ 청소년보호책임자 심수영/ 고충처리인 진종수
    br> 환경뉴스119 신문등록번호 대전다-01318 (2015.04.13 등록)
    환경뉴스119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전아-00264 (2017.02.07 등록)
    한국매일방송TV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전아-00265호 (2017.02.07 등록)
    한국매일신보 신문등록번호 대전다-01317호 (2017.03.13 등록)

    (대전발행본사) 대전광역시 중구 선화로 119번길 19, 2F (선화동)
    *대전본사 전화 042-253-3368 팩스 042-254-3368
    *긴급제보/광고문의: 010-8419-0114 / 보도자료: seoulmaeil@daum.net
    (서울편집본부) 서울특별시 강북구 도봉로 150 창림빌딩
    *서울편집본부 직통 02-981-0004 / 서울편집이사 010-5757-3034

    Copyrightⓒ 2017 환경뉴스119 & 한국매일방송TV & 한국매일신보